서울 4호선, 의자없는 지하철 시범 운행으로 혼잡도 개선 예정

서울교통공사, 의자없는 4호선 운행 일정 공개

서울교통공사는 10일부터 4호선에서 의자없는 지하철 시간을 도입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혼잡도를 줄이기 위한 새로운 시도로, 많은 이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서울 4호선, 의자없는 지하철 시범 운행으로 혼잡도 개선 예정 3

운행 시간 및 객실 위치 안내

이번 시범 운행은 출퇴근 시간대에 이뤄지며, 전동차 1량 좌석을 제거하여 더 많은 공간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정확한 운행 시간과 객실 위치는 다음과 같습니다.

  • 운행 시간: 출근 및 퇴근 시간대
  • 객실 위치: 3호차 중 4번째 또는 7번째 칸

혼잡도 완화를 위한 추가 조치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4호선 1개 편성의 1개 칸에서 의자가 제거됩니다. 4호선은 작년에 가장 높은 혼잡도를 기록하여, 이 시도가 혼잡도 완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안전을 위한 보완 작업 수행

객실 의자 제거로 인한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해당 객실에는 지지대 폴, 손잡이, 범시트 등의 안전 보완 작업이 실시되었습니다. 이로써 시민들이 더 안전하게 지하철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확대 시행 검토

서울교통공사는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혼잡도의 개선이 확인되면, 확대 시행을 검토할 계획입니다. 시민들에게 더 안전하고 쾌적한 지하철 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노력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지속적인 지원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