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 사주와 신강 사주, 신약 사주의 비교

사주 원국과 기둥의 중요성

사주에서 여덟 개의 글자를 팔자라 하며, 이를 사주팔자라고 부릅니다. 각 글자는 지지와 천간으로 이루어져 있고, 이를 기둥이라 합니다. 기둥은 사주에서 매우 중요한데, 년주, 월주, 일주, 시주 등으로 불리며, 특히 일주는 자신과 관련이 깊은 위치입니다. 여기서 일간은 나 자신을 나타냅니다.

신강 사주와 신약 사주의 의미

신강하다, 신약하다는 표현은 사주에서 나온 용어로, 신왕하다는 말과 함께 사용됩니다. 신강하다는 나 자신이 왕이 될 수 있다는 뜻이며, 센 사주에서는 일간을 도와주는 세력이 나타날 때를 말합니다.

천간과 지지의 연결

천간은 하늘이고, 지지는 땅을 의미합니다. 이 둘의 오행이 일치할 때 뿌리가 있다고 표현합니다. 간여지동이라고도 하는데, 이는 간간과 여지의 연결을 의미합니다.

신강할 때의 특징

신강하다는 것은 조력자가 나타날 때를 의미합니다. 일간의 뿌리가 어디에 있는지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며, 지지에 토 오행이 자리하고 있을 때, 그리고 월지에서 목 기운이 일간을 극복할 때에도 신강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통근(通根)의 개념

각 오행에 위치하는 글자가 지지에 자리할 때 통근했다고 합니다. 이를 득지라 하며, 이 조건을 만족하지 못하면 실지로 볼 수 있습니다. 월령과 상관, 경금 상관 등을 확인하여 신강사주의 조건을 파악할 수 있습니다.

신강사주의 특징

신강사주는 주도적으로 살아가며 타인의 눈치를 보지 않는 특징이 있습니다. 반면 신약사주는 조심성이 높고 타인의 도움과 조언을 필요로 합니다.

신강과 신약, 그 사이의 선택

신강사주가 반드시 더 좋은 것은 아니며, 신약사주도 성공할 수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중화에 가까운 신강 사주가 가장 이상적이며, 주체성을 유지하면서도 타인의 조언을 수용할 수 있는 능력이 중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