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발성 난청 원인, 증상 및 치료 방법

개요

  • 돌발성 난청이란 갑작스러운 청력 감각 손실을 의미한다.
  • 초기 대응이 매우 중요하며, 빠른 진단과 치료가 필요하다.

돌발성 난청이란?

  • 돌발성 난청은 갑작스러운 청력 감각 손실로, 청력장애의 하나로 분류된다.
  • 주로 한쪽 귀에서 발생하며, 발생시기는 수분 손실, 스트레스, 불규칙한 식습관, 피로 등의 원인으로 알려져 있다.
  • 대개 3일 이내에 증상이 완화되지만, 경우에 따라 1주일 이상 지속될 수도 있다.

돌발성 난청의 원인

  • 스트레스, 피로, 급격한 체온 변화, 고혈압, 당뇨병, 갑작스러운 소리나 폭발음, 감기 등이 돌발성 난청의 원인으로 알려져 있다.
  • 메니에르병, 혈관장애, 자가면역성 질환, 청신경 종양, 선천적인 귀 이상 등도 돌발성 난청의 원인이 될 수 있다.

돌발성 난청의 증상

  • 돌발성 난청의 주요 증상은 갑작스러운 이명, 귀울림, 귀가 막히는 것이다.
  • 현기증을 동반하기도 하며, 이러한 증상이 나타나면 빠른 시간 내에 병원을 찾아 치료를 받아야 한다.
  • 치료를 받지 않을 경우 청각 손상의 정도가 심해질 수 있다.

돌발성 난청의 치료 방법

  • 돌발성 난청의 자연 회복률은 약 30%로 낮기 때문에 증상이 발생하면 즉시 병원을 방문해야 한다.
  • 치료 방법은 증상의 원인과 난청의 정도에 따라 다르게 적용된다.
  • 일반적으로 청력감각 회복을 위해 항염제, 항생제, 스테로이드 등을 사용하여 청각신경 염증을 억제하고 신경 세포의 손상을 최소화하는 약물 치료를 시행한다.
  • 혈액 순환 개선제, 혈관 확장제, 항바이러스제, 이뇨제 등을 사용하기도 하며, 호전되지 않을 경우 수술적 치료를 고려할 수도 있다.

돌발성 난청 예방 방법

  • 이어폰 사용 시 소리 크기를 적절히 조절하고, 장시간 사용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 귀를 청소할 때 귀 속에 이물질이 들어가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 고혈압, 당뇨병, 뇌졸중 등과 같은 질환을 예방하는 것도 중요하다.

FAQs (자주 묻는 질문)

Q: 이어폰을 많이 사용하면 청력이 나빠질까요? A: 이어폰을 오래 사용하거나 음량을 너무 크게 조절하면 청력에 무리가 갈 수 있습니다. 적절한 볼륨과 시간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Q: 스트레스로 인해 왜 청각세포가 손상될까요? A: 스트레스 자체가 직접적으로 청각세포를 손상시키지는 않지만, 지속적인 과도한 스트레스는 면역력 저하와 혈액순환 장애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돌발성 난청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결론

  • 돌발성 난청은 빠른 대응과 치료가 필요한 갑작스러운 청력 감각 손실이다.
  • 증상이 발생하면 병원을 찾아 치료를 받아야 하며, 귀의 건강을 위해 스트레스와 피로를 최소화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