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켈링 비용 보험 적용 시 비용과 조건

스켈링이란 미소를 밝히는 아름다운 이빨을 위해 치아에 쌓인 치석을 제거하는 치료입니다. 겨울에는 추운 날씨 때문에 치과에 가기 어려웠던 스켈링, 봄이 오면서 많은 분들이 찾게 됩니다.

예전에는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아 비용이 부담스러웠기 때문에, 급한 경우가 아니라면 많이 시도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최근에 건강보험이 적용되면서 스켈링 비용이 이전보다 많이 저렴해졌습니다. 이번 글에서는 건강보험이 적용되는 스켈링의 비용과 조건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건강보험 적용 시 스켈링 비용

건강보험이 적용되면 치과마다의 스켈링 비용은 동일합니다. 다만, 의료기관에 따라서 비용이 조금씩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의원, 병원, 상급병원, 종합병원에 따라서 비용이 달라지며, 주말 및 야간 진료에 따라서 가산료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또한 방사선 촬영을 한다면 비용이 조금 더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의료기관은 어떻게 나눠지나요?

의료기관은 의원, 치과병원, 상급병원, 종합병원으로 나뉩니다. 의원은 1차 의료기관으로 집근처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치과입니다. 보통 1~2인 원장님이 진료하는 치과로 생각하면 됩니다.

이보다 규모가 크고 진료 종목도 많다면 치과병원(2차 의료기관)으로 갈 수 있으며, 더 나아가 종합병원으로 구분됩니다. 상급병원으로 갈수록 가산료가 조금 더 붙습니다.

스켈링 의료보험 적용 조건

최초에는 스켈링 보험 적용 대상이 20세 이상이었지만, 2017년부터는 만 19세 이상으로 바뀌었습니다. 고등학교 졸업 후 대학교를 가면 스켈링 보험 적용을 받을 수 있습니다. 과거에는 치과가 막연하게 무서운 병원이라 스켈링을 처음 받는 연령대가 생각보다 높았습니다.

심지어 지인 중에서는 30대에 처음 받는 분들이 있을 정도로 말이죠. 하지만 최근에는 어렸을 때부터 치과를 내원해서 치료를 받는 분들이 많기 때문에 치과 공포증이 과거에 비해 덜한 편이며, 스켈링 같은 간단한 치료는 막연하게 무섭다고 꺼려하지 않고 편하게 받기도 합니다.

스켈링은 1년에 1회

스켈링 보험이 적용되면 최초에는 7월부터 다음해 6월까지만 받을 수 있었지만, 지금은 1년 내내 아무 때나 받을 수 있게 변경되었습니다. 그래서 새해가 밝아오고 날씨가 풀리면서 스켈링을 받으러 가는 분들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스켈링은 최소 1년에 한 번은 해주세요.

스켈링은 보통 1년에 한 번은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물론 사람마다 구강이 다르고 생활습관이 다르기 때문에 무조건 1년에 1회가 적당하다고 보기는 어렵습니다. 사람마다 아무리 양치를 잘해도 치석이 잘 쌓이는 분이 있는 반면, 양치를 잘하지 않아도 치석이 잘 쌓이지 않는 분도 있습니다.

그래서 치석이 잘 쌓이지 않는 분이라면 1년에 1회만으로도 적당하며, 치석이 잘 쌓이는 분이라면 1년에 1회가 아닌 6개월 또는 3~4개월에 한 번씩 받는 것을 권해드립니다.

스켈링을 하고 나서 잇몸에 피가 많이 나고 아픈 분들은 그만큼 치석이 많이 쌓인 상태로, 치석이 많이 쌓여 있을수록 통증도 심하고 피가 많이 나게 됩니다. 평소 스켈링하면서 통증도 심하고 피도 많이 나는 분이라면 스켈링을 1년에 2회 또는 그 이상 받는 것을 권해드립니다.

스켈링비용 보험 적용 조건

스켈링은 건강보험 적용 대상 중 하나입니다. 건강보험이 적용되면 스켈링비용은 모든 치과에서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다만, 의료기관에 따라서 비용이 조금씩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의원/병원/상급병원/종합병원 급에 따라서 비용이 달라지며, 주말 및 야간 진료에 따라서 가산료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또한, 방사선 촬영을 한다면 비용이 조금 더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의료기관을 어떻게 나눠지나요?

의료기관에 따라서 비용이 조금씩 달라진다고 하는데, 보통 동네에서 치과라고 하는 경우는 대부분 치과의원에 속합니다. 1차 의료기관으로 집 근처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치과는 보통 1~2인 원장님이 진료하는 치과입니다. 물론 원장님이 많으셔도 치과의원인 경우도 있습니다.

이보다 좀 더 규모가 크고 진료 종목도 많다면 치과병원 (2차 의료기관)으로 분류됩니다. 더 나아가 종합병원으로 분류되어지는 상급병원으로 갈수록 가산료가 조금 더 붙습니다.

전체 임플란트 같은 난이도 높고 큰 수술의 경우에는 치과병원급에서 치료를 하는 것이 좋으며, 스켈링 같은 경우는 굳이 큰 치과를 찾지 않아도 동네 치과에서 받는 것이 시간적이나 비용적으로 효율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스켈링을 받으려면 건강보험이 적용되는 치과에서 진료를 받아야 합니다.

스켈링 비용이 저렴해진 이유는 무엇일까요?

과거에는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았기 때문에 스켈링 비용이 다소 비싸다는 인식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최근에는 건강보험이 적용되면서 스켈링 비용이 1만원~1만5천원 정도로 저렴해졌습니다. 건강보험 적용 대상은 만 19세 이상이며, 1년에 1회 적용이 됩니다.

스켈링은 왜 필요한 걸까요?

스켈링은 치아와 잇몸 건강을 유지하기 위해 꼭 필요한 치료 중 하나입니다. 스켈링은 치아 주위에 쌓인 치석을 제거하는 치료로서, 치아 주위에 치석이 쌓이면 치아와 잇몸의 염증 및 출혈 등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문제들은 치아의 건강뿐만 아니라 전신 건강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또한, 스켈링을 통해 치아 주위의 깊숙한 부분까지 치석을 제거할 수 있어 치아 주변 감염 및 잇몸 질환의 예방에도 효과적입니다. 스켈링을 하면 치아와 잇몸의 건강을 유지할 수 있으며, 진행 중인 질환을 조기에 발견하여 치료하는데도 도움이 됩니다.

결론적으로, 스켈링은 치아와 잇몸 건강을 유지하기 위해 필수적인 치료 중 하나이며, 건강보험이 적용되면 저렴하게 받을 수 있습니다. 스켈링을 받기 전에는 꼭 건강보험 적용 대상인 치과를 찾아서 상담을 받아보시길 권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