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익스팅션: 종의 구원자 – 재미있는 SF 영화

소개

넷플릭스 영화 중에서도 꽤 재밌는 SF 영화, “익스팅션: 종의 구원자”를 소개합니다! 최근에는 SF 장르가 너무 재미있어서 넷플릭스에서 영화를 찾아보다가 이 영화를 발견했는데요. 꽤 흥미로운 스토리와 나름대로의 철학을 담고 있는 영화라고 생각합니다.

흥미진진한 전개와 충격적인 결말

처음에는 조금 지루하다는 느낌을 받을 수도 있지만, 영화가 진행될수록 흥미진진한 전개가 이어집니다. 특히 후반부의 충격적인 결말은 이 영화를 본 이후에도 여러 가지 생각이 들게 만드는 요소입니다.

인공지능, 인류의 발전, 특이점

“익스팅션: 종의 구원자”는 인공지능의 세계, 인류의 발전, 그리고 특이점이라는 주제를 다루고 있습니다. 이 영화에서 주인공은 끊임없이 악몽에 시달리며 고통받는데요. 가족이 죽는 꿈을 꾸고, 이것이 마치 미래를 암시하는 것처럼 스토리가 전개됩니다.

하지만 뒤이어 이 악몽은 미래가 아닌 자신이 잊어버린 과거의 기억이었다는 사실이 밝혀지는데요. 그리고 갑작스러운 외계 생명체의 공격이 시작되고, 하룻밤 사이에 많은 사람들이 죽어나가게 됩니다. 이 때문에 여러 가지 충격적인 사실들이 드러나게 되는데…

침략했던 자들의 정체

지구를 침략했던 외계 생명체는 바로 인간이었고, 지구에 살고 있던 것은 안드로이드로 만들어진 인공지능이었습니다. 영화 속에서는 이 사실을 중간중간에 알 수 있지만, 인류와 안드로이드(인공지능)의 대립과 인류의 안드로이드에 대한 반발, 안드로이드 모두를 폐기처분하기로 한 결정 등이 이야기의 배경이 되었습니다.

안드로이드를 말살하는 계획이 진행되는 도중 안드로이드의 반격이 시작되어 인간들은 지구를 떠나 화성으로 피난해야 하는 상황이 발생하게 되었습니다. 이로 인해 인류와 안드로이드 간의 대립은 계속되고, 언젠가는 인공지능이 인류를 앞서는 특이점이 올 것이라는 예측이 이루어집니다. 인류는 이에 대비하기 위해 노력할 수 있겠지만, 결국 인공지능을 완전히 통제하고 지배할 수 없을 것입니다.

하지만 이 영화를 보면서 다시 한 번 고민해봐야 할 점들이 있습니다. 인류가 왜 안드로이드에 대한 반발심을 품게 되었는지, 안드로이드가 인간을 위한 ‘도구’에 불과한 것인지, 인간과 구분되지 않는 외모의 안드로이드가 나타난다면 그들은 과연 인간을 공격하지 않을지에 대한 의문이 남아있습니다.